2008.07.04 11:34

PT040

(*.180.186.65) 조회 수 767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PT040.JPG

Who's 비나무

profile

비나무는?

 

언제부터인가 비를 참 좋아하게 되었습니다.
피부에 톡톡 떨어지면서 마음 속에 응어리진 것들을 씻어주는 비가 너무도 좋았습니다.
비오는 날이면 우산을 들고 가라는 부모님의 성화에 못 이겨 우산을 들고 갔다가,
학교 마치고 나서 집으로 올 때 일부러 우산을 쓰지 않고 비를 맞으며 돌아오는 날이 참 많았었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생각한 적이 있었죠...
사과나무에 사과가 열리 듯, 비가 열리는 나무가 있었으면 좋겠다고요.
비를 맞고 싶을 땐 언제든 비를 맞을 수 있게요.
그래서 나의 닉네임은 언제부터인가 비나무랍니다.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PT044 file 비나무 2008.07.04 7750
43 PT043 file 비나무 2008.07.04 7792
42 PT042 file 비나무 2008.07.04 7534
41 PT041 file 비나무 2008.07.04 7509
» PT040 file 비나무 2008.07.04 7676
39 PT039 file 비나무 2008.07.04 7429
38 PT038 file 비나무 2008.07.04 7373
37 PT037 file 비나무 2008.07.04 7404
36 PT036 file 비나무 2008.07.04 7518
35 PT035 file 비나무 2008.07.04 7587
34 PT034 file 비나무 2008.07.04 5558
33 PT033 file 비나무 2008.07.04 5613
32 PT032 file 비나무 2008.07.04 5560
31 PT031 file 비나무 2008.07.04 5629
30 PT030 file 비나무 2008.07.04 5510
29 PT029 file 비나무 2008.07.04 5481
28 PT028 file 비나무 2008.07.04 5354
27 PT027 file 비나무 2008.07.04 5245
26 PT026 1 file 비나무 2008.07.04 5430
25 PT025 file 비나무 2008.07.04 54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Since 1997, Design by BINAMU / XE